광고

경기도·구세군·롯데홈쇼핑, 폐현수막 업사이클 작은도서관 개관

고강동지역아동센터, 경기도 공모사업 참여로 작은도서관 90호 유치
폐현수막과 폐의류로 작은도서관 재탄생...자원순환과 교육의 장으로 활용

부천시민신문 | 기사입력 2024/07/07 [01:16]

경기도·구세군·롯데홈쇼핑, 폐현수막 업사이클 작은도서관 개관

고강동지역아동센터, 경기도 공모사업 참여로 작은도서관 90호 유치
폐현수막과 폐의류로 작은도서관 재탄생...자원순환과 교육의 장으로 활용

부천시민신문 | 입력 : 2024/07/07 [01:16]

▲ 차성수 경기도 기후환경 에너지국장(오른쪽 앞줄 첫번째) 및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기도는 지난 5일 구세군 한국군국(이하 구세군)·롯데홈쇼핑과 협력해 부천시 고강동지역아동센터에 작은도서관을 개관했다. 

 

고강동지역아동센터는 지난 2월 경기도 폐현수막을 활용한 작은도서관 지원사업 공모에 참여해 4월 최종 선정됐다. 고강동지역아동센터의 작은도서관은 4·10 총선에서 발생한 폐현수막을 활용한 건축자재로 사무공간과 거실로 사용되던 10평 남짓한 공간을 아이들이 좋아하는 놀이터 겸 학습공간으로 리모델링했다. 또한, 친환경 가구 및 도서·노트북이 지원되었다. 조성된 공간은 심신 발달을 위한 독서, 학습지도, 오케스트라 활동, 영화 관람 등 다양한 수업 공간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개관식에는 차성수 경기도 기후환경에너지국장, 이주철 구세군 남서울지방장관, 이동규 롯데홈쇼핑 마케팅부문장, 지역 주민 등이 참석했다. 

 

이번 작은도서관 개관으로 고강동지역아동센터의 아동들은 보다 나은 학습 환경에서 다양한 활동을 통해 꿈을 키워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차성수 경기도 기후환경에너지국장은 “경기도는 폐현수막과 투명 페트병을 업사이클링한 가구와 의류를 제작해 도내 독거 어르신 등에게 지원하는 사업도 추진 중에 있다”며 “앞으로도 자원순환을 통한 탄소중립 정책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 현판 제막식 후 기념촬영 모습

 

▲ 어린이들과 함께

 

▲ 인사말하는 차성수 국장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디카시-dica詩] 엄마의 꽃밭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