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독박투어2’ 김준호, “발롯(곤달걀)을 피하는 법? 고래상어 몸속에 내가 들어가는 것” 한탄

부천시민신문 | 기사입력 2024/06/07 [10:26]

‘독박투어2’ 김준호, “발롯(곤달걀)을 피하는 법? 고래상어 몸속에 내가 들어가는 것” 한탄

부천시민신문 | 입력 : 2024/06/07 [10:26]

 

‘독박투어2’ 김준호가 ‘발롯 먹기 벌칙’을 피할 수 있는 극단적 방법(?)까지 고민하면서 심적 스트레스를 호소한다.

 

8일(토) 저녁 8시 20분 방송하는 채널S ‘니돈내산 독박투어2’(채널S·SK브로드밴드 공동 제작) 22회에서는 필리핀 세부로 떠난 김대희x김준호x장동민x유세윤x홍인규가 오슬롭 해변에서 고래상어 관찰 투어에 나서는 한편, 세부에서의 ‘최종 독박자’ 벌칙인 ‘발롯(곤달걀) 먹기’를 피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이날 ‘독박즈’는 ‘세부 유경험자’ 장동민의 리드 하에 고래상어 관찰 투어를 떠난다. 오슬롭으로 이동하는 차 안에서 홍인규는 ‘최종 독박자’ 위기를 맞은 김준호에게 “형은 머리 좋으니까, 발롯을 피할 수 있는 방법 생각해 보라”며 걱정을 가장한 ‘약 올리기’에 나선다. 김준호는 잠시 생각에 잠기더니, “발롯을 피할 수 있는 방법은 고래상어 몸속에 내가 들어가는 것 밖에 없네”라고 극단적인 답을 내놓아 모두를 폭소케 한다.

 

잠시 후, 목적지에 도착한 ‘독박즈’는 가이드와 인사를 나누고, 장동민은 “내가 다 예약해 놨다~”고 큰소리친다. 이에 ‘독박즈’는 “세부에서 다 통하는 ‘장무식’(장동민+‘카지노’의 ‘차무식’ 캐릭터)이네~”라며 장동민의 능력치에 ‘엄지 척’을 한다. 유쾌한 분위기 속, 안전 교육을 마친 ‘독박즈’는 드디어 고래상어 관찰에 들어가는데 김준호는 홀로 “진짜 상어 나오는 거 아니지?”라며 벌벌 떨어 짠내를 풍긴다.

 

드디어, 거대한 고래상어가 나타나고, “사람을 물지 않는다”라는 설명에 따라 ‘독박즈’는 차례로 입수해 고래상어 옆에서 스노클링을 한다. 이때 고래상어를 바로 옆에서 관찰한 홍인규는 “입이 진짜 크다. 대희 형 입 같아~”라며 놀라워하고, 유세윤은 ‘아쿠아 맨’에 빙의해 프리다이빙을 시도한다. 이어 그는 “타잔이 된 느낌이다. 세부에서 난 이게 1등!”이라며 행복해한다. 그런데 얼마 후 유세윤은 “방금 고래상어가 꼬리로 내 OO을 치고 갔어”라며 자신의 신체 일부를 가리킨다. 이에 김준호는 “행운이 올 거야~”라고 ‘19금 티키타카’를 폭발시켜 웃음을 안긴다.

 

필리핀 세부로 떠난 ‘독박즈’의 환상적인 고래상어 관찰 투어 현장은 8일(토) 저녁 8시 20분 방송하는 채널S ‘니돈내산 독박투어2’ 22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채널S는 SK브로드밴드 Btv에서는 1번, KT 지니TV에서는 44번, LG U+TV에서는 61번에서 시청 가능하다. 아울러 OTT 플랫폼 넷플릭스에서도 만날 수 있다.

 

사진 제공=채널S, SK브로드밴드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제28회 BIFAN, AI와 인간의 고찰 담은 <원더랜드> 특별상영!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