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경기도] 김동연 지사, 보리스 타디치 세르비아 전 대통령과 교류협력 논의

부천시민신문 | 기사입력 2022/08/12 [16:22]

[경기도] 김동연 지사, 보리스 타디치 세르비아 전 대통령과 교류협력 논의

부천시민신문 | 입력 : 2022/08/12 [16:22]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보리스 타디치(Boris Tadic) 세르비아공화국 전 대통령과 만나 경기도와 세르비아공화국 간 경제 및 문화·예술 분야의 교류 활성화를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김 지사는 12일 오후 서울 여의도 경기도중앙협력본부(서울 소재)를 방문한 보리스 타디치 전 대통령 일행과 만난 자리에서 “오늘 만남을 계기로 경기도와세르비아가 경제분야를 포함해 문화·예술분야 등 다양한 교류와 협력을 강화했으면 좋겠다”며 “특히 보리스 타디치 전 대통령께서 협력하는 나라들과 협력관계를 보다 강화하기를 희망한다. 언제든지 아이디어를 주시면검토해서 함께 진전해 나갈 수 있도록 최대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보리스 타디치 전 대통령은 “대통령 임기를 마치고 지금은 국제사회 활동을 하며 세르비아가 속한 발칸반도뿐만 아니라 중앙아시아 국가들중 도움이 필요한 국가들을 대변하는 일도 하고 있다”며 “동티모르나 우즈베키스탄은 한국과도 전략적으로 연관성이 있는 중요한 나라로 여러가지 지원이나 협력이 가능하고 많은 아이디어를 드릴 수 있을 것 같다”고 화답했다.

 

이날 만남은 한-세르비아 의원 친선연맹 관련자 회의 참석 등을 위해 방한한세르비아공화국 방문단이 김 지사와의 면담을 요청하며 이뤄졌다.

 

보리스 타디치 전 대통령은 1958년 유고슬라비아(현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사라예보 출생으로, 2004년 제3대 세르비아공화국 대통령에 취임한 뒤 재선에 성공, 2012년까지 재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BIAF2022, 개막식 축하 무대 싱어송라이터 이무진 초청!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