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교육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범박초, 1학년 첫 등교 환영 행사 개최
모두가 기다려온 1학년 아이들의 첫 등굣날 축하 행사 열려
기사입력  2020/06/11 [18:50]   부천시민신문
전 교직원이 코로나19 방역활동 참여...발열 검사·사회적 거리 두기 등 안전한 등교 지도   범박초등학교(교장 이현숙)는 11일 유치원과 1학년 신입생들의 첫 등교 환영 행사를 가졌다.  코로나19로 인해 등교 개학이 여러 차례 연기되다 이루어진 11일 아침, 유치원과 1학년 신입생 90여명은 이른 아침부터 설레는 마음으로 엄마, 아빠의 손...
더보기
부천시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 교직원이 코로나19 방역활동 참여...발열 검사·사회적 거리 두기 등 안전한 등교 지도

 

범박초등학교(교장 이현숙)는 11일 유치원과 1학년 신입생들의 첫 등교 환영 행사를 가졌다.

 
코로나19로 인해 등교 개학이 여러 차례 연기되다 이루어진 11일 아침, 유치원과 1학년 신입생 90여명은 이른 아침부터 설레는 마음으로 엄마, 아빠의 손을 잡고 등교하였다.

 
범박초에서는 학생 등교를 앞두고 긴장감 속에서 코로나19에 대응한 방역 준비를 철저히 한데 이어 환영 행사를 함께 기획하였다.

 
감염병 예방을 위해 모든 교실에 투명 가림막을 설치해 학생 간, 학생·교사 간 대면으로 인한 비말감염의 위험을 최소화하면서 교사와 학생 간 장벽을 없애 수업의 집중도를 높였으며, 안전한 급식을 실시할 수 있도록 하였다. 또 1m 이상 거리두기 실천을 위한 안전거리 유지 스티커를 교실, 복도, 화장실, 정문, 후문 등굣길에 전체 부착하여 신체 접촉 없는 안전한 학교 환경을 조성하였다.

 
또한 방역을 위해 학부모의 출입을 통제, 1학년 학생들이 등교에 대한 두려움을 갖지 않도록 교사들이 아이디어를 내 환영 행사를 준비했다.

 
특히 전 교직원이 코로나19 예방 방역 지침에 따라 사전 발열 체크를 하고 학급별 5명씩 사회적 거리 두기를 안내하면서 매우 질서 있게 진행되었다. 첫 등교하는 아이들이 학교의 주인공으로 빛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정문에서부터 시작된 보행로에 레드 카펫을 깔고, 아이들이 좋아하는 캐릭터 겨울 왕국 엘사, 올라프, 아이언맨, 백설공주로 분장한 선생님들이 정문에서 학생들을 반갑게 맞이했다. 

 
또‘너희들이 제일 빛나!’, ‘어서 와, 너희들이 보고 싶었어!’등 선생님들의 환영 메시지를 담은 피켓과 풍선으로 축하의 마음을 전했다. 

 
이현숙 교장은 정문 앞에서 아침맞이 후에 1학년 각 반 교실을 방문해서 처음으로 학교 생활을 시작하는 1학년 아이들을 환영하고 격려해 주었다.

 
범박초 1학년 한 학부모는 “코로나 19로 등교가 늦어져서 가정에서 힘든 점이 많았다. 아이가 새로 산 가방을 메고 학교에 갈 날만 기다렸는데 오늘 등교를 하게 돼 기쁘다. 생각지도 못했는데 학교에서 전 선생님이 나오셔서 환영을 해 주어서 놀랐고 감사하다”고 말했다.

 
범박초 이현숙 교장은 “전 교직원은 학생들의 안전한 등교 수업을 위해 코로나 19 방역을 최우선으로 학생들의 행복한 학교생활을 위해 모든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부천시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