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시정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부천시, 견인보관소 방치 차량 공매 진행
과태료·견인료 징수로 세외수입 확충하고 견인보관 여력 확보
기사입력  2020/02/07 [10:03] 최종편집    박은아
  부천시가 7일부터 7월 말까지 오랫동안 회수해 가지 않은 견인 차량에 대한 공매 절차를 밟는다.   대상은 견인된 지 2∼3년된 불법주정차 견인차량 41대이다. 먼저 견인차량 소유주에게 차량 인수통지문과 공매처분예정 통보서를 발송하여 차주의 권리를 최대한 보장할 계획이다.   4~5월에는 주정차위반 과...
더보기
부천시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가 7일부터 7월 말까지 오랫동안 회수해 가지 않은 견인 차량에 대한 공매 절차를 밟는다.

 

대상은 견인된 지 2∼3년된 불법주정차 견인차량 41대이다. 먼저 견인차량 소유주에게 차량 인수통지문과 공매처분예정 통보서를 발송하여 차주의 권리를 최대한 보장할 계획이다.

 

4~5월에는 주정차위반 과태료·견인료 강제적 징수절차인 매각 및 폐차를 결정하고, 이해관계인 통지와 교부청구를 안내한다.

 

5~6월에는 차량별 감정평가 및 온비드 등을 통한 공매입찰을 공고한 후 7월에 낙찰자를 선정하고 소유권 이전, 공매대금 배분을 완료할 방침이다.

 

홍성복 주차행정팀장은 “견인보관소 장기 미반환 차량 공매로 그간 밀린 주정차위반과태료와 견인료를 함께 징수함으로써 세외수입을 확충하고, 부족한 견인보관소 공간을 확보해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부천시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