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생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BIAF2019 공식 트레일러 발표
‘여성 전사와 사자상’영적 관계 크메르 스타일로 부각
기사입력  2019/07/01 [09:11]   부천시민신문
제21회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이하 BIAF)이 공식 트레일러 ‘여성 전사와 사자상’ 을 공개하였다.   BIAF2019 트레일러는 2018년 안시국제애니메이션영화제 대상 “푸난” (2018) ‘드니 도’ 감독이 제작을 맡았다.  드니 도 감독은 지난 6월, 자그레브국제애니메이션영화제에서 <푸난>으로 심사...
더보기
부천시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21회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이하 BIAF)이 공식 트레일러 ‘여성 전사와 사자상’ 을 공개하였다.

 

BIAF2019 트레일러는 2018년 안시국제애니메이션영화제 대상 “푸난” (2018) ‘드니 도’ 감독이 제작을 맡았다.

 
드니 도 감독은 지난 6월, 자그레브국제애니메이션영화제에서 <푸난>으로 심사위원 특별상과 관객상 2관왕 및 2019년 안시국제애니메이션영화제에서 차기작 장편 <소랴 Sorya>로 피칭 대상인 시클릭 상 Ciclic Prize을 수상하며, 유럽을 대표하는 차세대 스타 감독으로 떠올랐다.      

 

드니 도 감독은 “크메르 전통 무술인 ‘보카토르’를 연마하는 여성 캐릭터는 나에게 늘 선망의 대상이었다.”는 메시지를 담았으며, “영상 속 무대는 티저를 위한 매우 제한된 공간이지만, 나는 이중적이며 양면적인 관념들이 번갈아 가며 나타나길 원했다. ‘활동성’과 ‘무력함’, ‘유기체’와 ‘무기체’, 시간의 ‘유한성’과 ‘무한성’. 이렇게 정반대의 것들은 서로 부딪히면서 새롭게 조화를 이뤄나간다.” 라고 전했다.

 

BIAF2019 트레일러는 유튜브(http://www.youtube.com/user/anipisaf)를 통해 볼 수 있다.

 
BIAF 포스터와 트레일러 제작을 맡은 드니 도 감독은 BIAF2019 장편 부문 심사위원으로 방한한다.   

 

아카데미 공식지정 국제영화제 BIAF2019는 10월18일(금)부터 10월 22일(화)까지 열린다. 

부천시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