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부천시, 집중호우 피해 시민 지원한다

이재민·소상공인 최대 200만 원 지원...피해일로부터 10일 이내 접수
침수피해(제조기업) 중소기업육성자금 0.5% 추가 우대금리 제공 및 특례보증지원

부천시민신문 | 기사입력 2022/08/12 [20:38]

부천시, 집중호우 피해 시민 지원한다

이재민·소상공인 최대 200만 원 지원...피해일로부터 10일 이내 접수
침수피해(제조기업) 중소기업육성자금 0.5% 추가 우대금리 제공 및 특례보증지원

부천시민신문 | 입력 : 2022/08/12 [20:38]

▲ 주차장에 쌓인 토사 물청소 모습  © 부천시민신문


부천시(시장 조용익)가 최근 기록적 폭우로 피해를 입은 이재민과 소상공인 등의 피해복구를 위해 적극 나선다. 

 

부천시는 먼저, 침수 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에게 재난지원금을 지급하기로 했다. 구체적인 지원 대상자는 ‘침수 피해로 주거시설의 방바닥 이상이 침수돼 수리하지 않고선 사용할 수 없게 된 경우’다. 주거지 외 차량이나 물품 등의 침수 피해에 대해선 지원하지 않는다. 

 

신청 접수는 거주지 동 행정복지센터 생활안전과이며, 피해일로부터 10일 이내에 신청해야 한다. 동 행정복지센터에서는 현장실사를 거쳐 지급 여부를 결정하며, 지원대상으로 인정되면 최대 200만 원 범위에서 지원금을 지급한다.

 

농작물 피해에 대해서는 시설물 복구비와 농약대, 대파대를 지원한다. 또한, 이번 폭우로 사업장에서 유실·전파·반파·침수 피해가 발생한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상가 당 재해구호기금 최대 200만 원을 지원한다. 

 

여러 개의 사업장 운영 시, 1개 대표 사업장만 지원하며, 임차인일 경우 피해 당사자인 임차인에게 지급하는 것을 원칙으로 한다. 단, 무등록사업자, 비영리법인 및 불법건축물인 경우, 사업자등록 주소지와 영업장 주소지가 다른 경우, 보관 및 관리 부실로 제품·장비·자재시설 등의 피해를 입은 경우는 제외된다.

 

재난종료 후 10일 이내에 신고해야 하며, 사업장 관할 주소지 행정복지센터 생활안전과에서 접수한다. 접수된 곳은 현장조사 결과에 따라 지급이 결정된다.

 

한편 침수 등으로 재산피해를 입은 관내 중소기업에 대해 ‘재해중소기업 특례보증’으로 최대 2억원 규모의 융자에 대한 보증을 지원한다. 부천시 기업지원과를 통해 피해사실이 확인되면, 피해사실확인서를 지참해 경기신용보증재단 부천지점에 접수하면 된다.

 

또 은행융자에 대해 0.5%~3.0%의 이자를 지원하는 중소기업육성자금을 비롯해, 침수피해기업의 경우 추가 우대금리 0.5%를 제공한다. 대상자는 부천시청 기업지원과에서 방문 접수하거나 온라인(문서24)으로 신청하면 된다.

 

조용익 부천시장은 “재산피해 상황에 따라 재난지원금을 지급할 계획”이라며 “피해를 입은 시민들의 생활이 하루빨리 안정될 수 있도록 복구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폭우 피해 지원 안내문  © 부천시민신문

▲ 경기도재해구호기금 지원  © 부천시민신문

 

▲ 소상공인 자금지원  © 부천시민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BIAF2022, 개막식 축하 무대 싱어송라이터 이무진 초청!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