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제26회 BIFAN, ‘괴담 단편 제작 지원’ 공모전 수상작 발표

‘시나리오 공모전’ 통해 총 258편 응모, 7편 선정...총 지원금 6000만 원 시상

부천시민신문 | 기사입력 2022/07/01 [15:13]

제26회 BIFAN, ‘괴담 단편 제작 지원’ 공모전 수상작 발표

‘시나리오 공모전’ 통해 총 258편 응모, 7편 선정...총 지원금 6000만 원 시상

부천시민신문 | 입력 : 2022/07/01 [15:13]

▲ 제26회 BIFAN에서 상영하는 2021 괴담 단편 제작지원작.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 <구인>(감독 안상욱), <기형종>(감독 변정원), <스톤하트>(감독 양수희), <어둠사이>(감독 우제승), <하산>(감독 김준), <크로스>(감독 장민혜), <인간이 싫다던 부모님 처음 인간 본 반응>(감독 윤지혜)  © 부천시민신문


부천시
(시장 조용익)와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 집행위원장 신철)괴담 단편 제작지원공모전 수상작을 1 발표했다. 수상작으로 선정된 7편에 대해 6000만원의 상금을 지원한다.

 

이번 공모전 수상작 7편은 다음과 같다.

<The Rooms>(감독 유희련), <몽중(夢中)>(감독 이하은), <아이들이 달린다>(감독 채한영), <악몽>(감독 한승원), <이중으로 걷는 자>(감독 이지향), <함진아비>(감독 이상민), <해왕성 다이아몬드>(감독 정기연) 등이다.

 

심사는 나원정 기자, 이윤진 프로듀서, 임진승 감독, 조은성 감독 겸 프로듀서, 조경호 감독, 지세연 프로그래머(가나다 순) 6명이 맡았다.

 

심사위원단은 시나리오를 읽고 감독과 직접 이야기를 나누면서 한국 영화의 밝은 미래를 보았다괴담이라는 소재를 다양한 상상력으로 풀어낸 점을 손꼽았다. “내년 BIFAN에서 훌륭한 완성본으로 만나기를 바란다고 기대했다.

 

이번 괴담 단편 제작지원시나리오 공모는 지난 314일부터 520일까지 가졌다. 258편이 응모했고, 예심과 본심을 거쳐 지난 627일 최종 제작지원작을 선정했다. BIFAN78일에 진행하는 괴담 캠퍼스 2022 발대식때 시상식을 갖는다. 수상작에는 총 6000만원(세명대 후원금 500만원 포함)의 제작지원금을 시상하고, 후반제작 멘토링을 제공한다. 올해 선정작들은 내년 제27BIFAN에서 상영할 예정이다.

 

괴담 단편 제작지원은 2020년에 첫 발을 뗐다. 2020년 선정작 중 <흔적>(감독 서태범)은 올해 제46회 오덴세국제영화제(Odense International Film Festival, 829~94) 경쟁부문에 초청받았고, <귀신친구>(감독 정혜연)는 옴니버스 영화 <우스운게 딱! 좋아!>에 포함되어 지난 6월 국내 극장에서 개봉했다.

 

26BIFAN에서는 영화로 완성한 지난해 괴담 단편 제작지원작을 소개한다. <구인>(감독 안상욱), <기형종>(감독 변정원), <스톤하트>(감독 양수희), <어둠사이>(감독 우제승), <인간이 싫다던 부모님 처음 인간 본 반응>(감독 윤지혜), <크로스>(감독 장민혜), <하산>(감독 김준) 7편을 오프·온라인으로 만나볼 수 있다.

 

26BIFAN7일부터 17일까지 오프·온라인 하이브리드 방식으로 개최, 49개국 268편의 영화를 상영한다. 부천시청 잔디광장·어울마당·판타스틱큐브·한국만화박물관·CGV소풍·메가박스 부천스타필드시티 등 13개관과 온라인 상영관 웨이브(wavve)에서 만날 수 있다. 대규모 거리축제 ‘7월의 할로윈과 대형 기획공연 스트레인지 스테이지등도 도심에서 갖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부천 민주평통, 봉오동·청산리전투 102주년 특별사진전 개최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