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부음]박건섭 BIFAN 부조직위원장 별세

부천시민신문 | 기사입력 2022/01/19 [17:33]

[부음]박건섭 BIFAN 부조직위원장 별세

부천시민신문 | 입력 : 2022/01/19 [17:33]

▲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개막식에 참석한 고 박건섭 부조직위원장(자료사진)  © BIFAN 제공

박건섭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 부조직위원장(규리시네마 대표)이 18일 오후 병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74세. 

 

고인은 씨네필 대표 및 (주)신씨네 기획제작 이사 등을 역임했으며, <남부군>(1990), <베를린 리포트>(1991), <은마는 오지 않는다>(1991), <가슴에 돋는 칼로 슬픔을 자르고>(1992), <그 섬에 가고 싶다>(1993), <영원한 제국>(1995), <은행나무 침대>(1996), <꽃잎>(1996), <편지>(1997), <약속>(1998), <거짓말>(1999), <송어>(1999), <엽기적인 그녀>(2001), <선택>(2003), <여덟 번의 감정>(2010) 등 30여 편의 작품을 기획·제작했다. 이론과 실무를 겸비한, 포옹력이 남다른 영화인으로 1980~90년대 한국영화 프로듀서 시대를 이끌었다. 

 

고인은 2005년부터 2012년까지 동서대학교 임권택영화예술대학에서 교수와 학장을 역임, 한국영화 히트작을 기획·제작한 경험을 바탕으로 후학 양성에 힘썼다. 2018년부터 BIFAN 부조직위원장을 맡아왔으며, 규리시네마 대표로 영화 <홍의장군 곽재우> 등을 기획해 왔다.

 

유족은 부인 김명식 씨와 자녀 박정민·규리 씨가 있다. 빈소는 서울쉴낙원 5호실(서울시 금천구 서부샛길 732), 발인은 21일 오전 7시, 장지는 청아공원(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은마길 129)이다. 문의: (031)977-9911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제28회 BIFAN, AI와 인간의 고찰 담은 <원더랜드> 특별상영!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부천필 정기공연
7월1일 부천필 정기공연
생생정보 많이 본 기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