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경기도주식회사, 2021년 전 사업 총 거래액 1,200억…전년比 500%↑

2021년 총 거래액 1,202억원 기록…2020년 196억 원 대비 513% 급증

부천시민신문 | 기사입력 2022/01/14 [09:26]

[경기도] 경기도주식회사, 2021년 전 사업 총 거래액 1,200억…전년比 500%↑

2021년 총 거래액 1,202억원 기록…2020년 196억 원 대비 513% 급증

부천시민신문 | 입력 : 2022/01/14 [09:26]

 

경기도주식회사가 공공배달앱의약진으로 지난해 전 사업 총 거래액이 1,200억 원을 넘어섰다.

 

경기도주식회사는 지난해 전 사업 부문에서 총 누적 거래액 1,202억 원을 달성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는 2020년 196억 원보다 무려 500% 이상 급증한 수준이다.

 

매출액 상승에는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이 큰 역할을 했다. 지난해 도내 30개 지자체로 서비스 권역을 확대한 배달특급은 누적 거래액 1,027억 원으로 한 해를 마감하며 소기 성과를 거뒀다.

 

여기에 도내 우수 중소기업들의 판로지원 사업으로 온라인 약 100억 원, 오프라인 약 12억 원, 홈쇼핑 약 23억 원, 해외수출 2억 원가량 거래액을 기록했다.

 

또 시흥시와 공동 운영하는 지역상생 협력매장 시흥꿈상회에서도 2020년 대비 50% 늘어난 14억 원 가까운 거래액이 발생했고, 이 외 사회적가치생상품, 공정무역 등으로 약 7억6,000만 원 거래액을 추가했다.

 

아울러 라이브방송, T커머스 등 미디어 커머스 사업에서도 15억 원가량 거래액을 기록했다.

 

이석훈 경기도주식회사 대표이사는 "코로나19 여파로 힘든 상황에서도 우수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진행한 사업들이 임직원들의 노력으로 좋은 성과를 거둔 것 같다"면서도 "배달특급을 사랑해 주신 소상공인과 소비자 덕분에 회사가 어느 때 보다 더 큰 역할을 한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경기도주식회사 지원 사업에 참여한 기업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에서 80%가 '지원사업에 재참여할 의사가 있음'이라고 답변했다. 구체적으로 인플루언서 연계 홍보 및 판로개척과 홈쇼핑, 플리마켓 등이 큰 호응을 얻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설 연휴, 가족과 함께 즐기는 ‘집콕 문화생활’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